이럴 때 마시면 좋다

하루 2L 물 마시기 힘들 때

우리는 일상생활을 통해 평소 2.5L의 수분을 방출한다. 

그러므로 그만큼의 수분이 보충되어야 하는데, 일반인들이 2리터 이상의 물을 매일 섭취한다는 것은 쉽지만은 않다. 

그렇기에 현대인들의 약 70%가 만성탈수증을 겪고 있다는 보고가 있을 정도.

평소 물마시는 습관이 안되어 있는 분이라면 3RINK를 타서 마셔보자. 일반 물을 마시는 것보다 한층 빠르고 효과적으로 수분이 충전될 것이다.

운동할 때

체중의 2% 정도만 탈수되어도 운동 기능이 저하됩니다.

탈수로 인해 체중의 5 % 이상을 잃으면 운동 능력이 30 % 가까이 떨어질 수 있습니다.  

우리 몸의 근육은 약 80 %의 물로 구성되어 있으므로 그 기능을 원활히 수행하기 위해서는 충분한 수분 공급이 필요합니다. 

 운동 후에는 수분이 빠져나감과 동시에 전해질도 부족해지므로 빠른 회복을 위해 3RINK가 도움이 될 것 입니다. 

여행갈 때

비행기 안의 습도는 약 10% 정도로, 지상에서의 습도인 80~90%에 비하면 매우 건조한 상태입니다. 

따라서 피부도 건조해지고 입이 마르고 눈도 자극을 받습니다. 

그러므로 기내 탈수 현상을 방지하기 위해 충분한 수분 섭취가 필요하며, 이때 3RINK를 함께 마시면 더욱 효과적입니다. 

음주 후

알코올을 분해할 때 쓰는 원료는 당과 수분입니다. 

 그러므로 술을 마시면 일시적인 저혈당과 탈수 증세가 나타나고 전해질 양도 부족해집니다. 

따라서 음주 후에는 맹물 보다는 당과 전해질을 빠르게 보충하는 것이 필요한데 이때 3RINK를 물에 타 마시면 숙취해소에 도움이 될 것입니다. 

만성피로

몸에 수분이 부족하면 만성 피로 현상이 나타납니다. 

우리 몸에 충분한 양의 수분이 있어야 각종 전해질을 세포 속으로 밀어 넣는 펌프 역할을 제대로 할 수 있는데, 

이것이 부족하면 충분한 양의 에너지를 만들 수 없으니 자연스럽게 피곤해집니다. 

그러므로 3RINK와 함께 수분 보충을 하면 전해질 보충까지 되어 피로감이 한층 완화 될 것입니다.

심리적 안정

최근 연구자료에 의하면 약간의 탈수증상에도 우울감, 무기력증, 판단력 저하 등의 현상이 나타난다고 합니다. 

흔히 목마를 때 물을 마셔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사실상 목마르지 않을 때에도 꾸준한 수분 공급을 해주어야 심리적, 정신적 안정감을 줄 수 있습니다. 

노화방지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매일 일정 양의 물을 마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수분 공급은 소화, 순환, 흡수, 분비에 중요한 요소입니다. 

인간의 피부는 세포로 되어있고, 수분이 부족하면 세포가 건조해져 쉽게 주름이 생깁니다. 

또한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수분 보존 능력이 떨어지며, 갈증을 느끼는 감각이 둔화되어 탈수로 이어지기 쉽습니다. 

 그러므로 평소 충분한 수분 공급은 피부에 젊음과 생기를 부여하고, 활력있는 삶을 영위하게 해줍니다. 

floating-button-img